서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휘경·역촌·둔촌동…서울서 모처럼 재건축·재개발 분양
수도권 내달까지 3.4만 가구 공급
 
이상천 기자 기사입력  2022/09/23 [10:13]

 

▲ 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경기 광주시)     © 데일리코리아

다음달 말까지 서울 등 수도권에서 34000가구가 넘는 새 아파트가 공급된다. 이 중 22000여 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공급 가뭄을 겪는 서울에서 재건축·재개발 단지가 잇달아 분양에 나서면서 수요자의 관심이 모아질 전망이다. 전문가들은 올 들어 서울에서도 대규모 미분양 사태가 이어지는 등 지역별로 청약 양극화현상이 심해지고 있는 만큼 입지 분양가 등을 꼼꼼히 비교해 청약에 나서야 한다고 조언했다.

 

부동산 정보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다음달까지 수도권 신규 아파트 공급 물량은 총 34022가구다. 이 중 22445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지역별로 경기가 15772가구로 가장 많다. 서울과 인천은 각각 1395가구, 5278가구다.

서울에서는 모처럼 재건축·재개발 단지 분양이 잇따른다. 도심 내 좋은 입지에 공급되는 신축 아파트여서 청약 가점이 높은 무주택 실수요자의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GS건설은 다음달 동대문구 휘경 3구역을 재개발해 짓는 휘경 자이’(가칭)를 선보일 예정이다. 지하 3~지상 최고 35, 14개 동, 1806가구(전용면적 39~84) 규모로 지어진다. 이 중 719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서울 지하철 1호선 외대앞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인근 청량리역에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B, C 노선이 신설되면 서울역, 강남, 여의도 등 서울 중심지로의 이동이 한층 편해질 전망이다. 일반분양 가격은 전용 84기준 9억원 중반~10억원 선으로 책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분양 관계자는 분양가가 9억원이 넘으면 중도금 대출을 받을 수 없기 때문에 자금 마련 계획을 미리 잘 세워둘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같은 달 포스코건설이 강동구 둔촌동에서 삼익빌라를 재건축하는 더샵 팰리스 포레스티지분양에 나선다. 지상 10, 4개 동, 195가구(전용 42~118) 규모다. 후분양이어서 입주(20234월 예정)가 빠르다. 지하철 9호선 중앙보훈병원역과 가깝다. 선린초, 둔촌중·고교 등 학교와 붙어 있다. 단지 맞은편엔 역대 최대 규모 재건축이 진행 중인 둔촌주공이 자리하고 있다.

동부건설은 은평구에서 역촌 1구역을 재건축한 센트레빌 파크프레스티지를 선보인다. 지상 최고 20, 8개 동, 752가구(일반분양 452가구) 규모다. 송파구 가락동에선 포스코건설이 가락현대5차를 재건축하는 더샵 송파 루미스타’(일반분양 29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     © 데일리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22/09/23 [10:13]  최종편집: ⓒ 데일리코리아( http://www.dailykorea.kr )
 
광고

어둠속에서 반짝이는 아이뱅크 ‘볼라드’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